LG유플러스-공군사관학교, 5G 기반 ‘스마트 군’ 육성 맞손

2019-12-18 17:55
  • 카카오톡
  • url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LG유플러스와 공군사관학교는 5G 기반의 스마트 캠퍼스를 구축하고, ICT 기술을 접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으로 ‘스마트 군’ 육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양 기관은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보다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공군장교 양성 환경 구축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 자리에는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중장)과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을 비롯한 양측 실무진들이 참석해 향후 본 사업 수행을 위한 지원 관계를 정립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2020년 말까지 △5G 네트워크 기반 공군사관학교 스마트 캠퍼스 구축 △ICT 신기술을 적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 △국방 분야 정보통신기술 연구 등을 공동 추진한다.

이를 통해 △5G 기반 실시간 고화질 영상정보 전송 기술을 적용한 ‘무인항공기(UAS) 임무형 교육훈련’ △3D프린터·스캐너 등 비행체·발사체 설계 및 제작 실험 5G 기술을 적용한 ‘창의활동공간(Fabrication Laboratory)’ 구축 △다양한 웨어러블(wearable) 기기로 사관생도 신체정보 수집·분석에 기반한 ‘개인별 맞춤형 체력관리’ 등을 고도화시킨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1월 공군사관학교 캠퍼스 전 지역에 5G 기지국 및 중계기를 구축해 스마트 캠퍼스를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 준비를 마쳤다.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중장)은 “공군사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급변하는 과학기술과 전장환경 속에서 국가와 군에 헌신할 수 있는 정예 공군장교 양성을 위해 교육체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LGU+와의 협약 체결이 공사 교육체계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5G 콘텐츠, 네트워크 경쟁력을 국방 분야에도 접목하게 됐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 공군사관학교와 지속적인 공동 연구를 통해 ‘5G 기술 진화’와 ‘스마트 군 육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Copyright Mediadot Corp.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