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금융보안원, 사이버 위협 정보공유와 협력 위해 ‘손잡아’

2024-05-15 09:55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url
KISA-금보원, 14일 한국인터넷진흥원 서울청사에서 업무협약 체결
양 기관 전문성 결합한 합동조사 통해 신속·정확한 원인 분석 대응 등 피해 방지 노력


[보안뉴스 김경애 기자] 최근 보안인증 SW 취약점을 악용한 PC해킹 및 악성코드 유포 사고 발생 등 금융 서비스와 관련한 사이버 위협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작년에는 해커가 온라인 쇼핑몰에 무단 로그인해 포인트 등을 탈취하는 크리덴셜 스터핑 공격이 다수 발생했다. 또한 민간 기업의 침해사고가 사용자의 금전적 피해를 유발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 걸친 침해사고로 광범위한 피해 사례가 확인되고 있다.


▲(좌측부터)한국인터넷진흥원 이상중 원장, 금융보안원 김철웅 원장[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이에 금융 분야 사이버 침해사고 대응 협력을 위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상중)과 금융보안원(FSI, 원장 김철웅)이 손을 맞잡았다. 금융 분야 해킹사고는 국민들의 금전피해를 유발하는 민감한 사안으로, 담당 기관 간의 공조 및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철저한 대응이 요구되기 때문이다.

양 기관은 14일 한국인터넷진흥원 서울청사에서 추진된 업무협약에서 금융분야와 관련해 앞으로 △신규 보안 취약점 발굴 협력 및 상시 정보 공유 △침해사고 합동 조사 및 원인 분석·대응 공조 △사이버 위협 정보 상호 공유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올해 2월 금융보안원이 금융분야 SW 글로벌 취약점 관리번호(CVE: Common Vulnerabilities and Exposures) 번호 발급기관(CNA: CVE Numbering Authority)으로 신규 지정됨에 따라 2018년부터 CNA로 활동해온 KISA와 취약점 분석·평가 및 DB 운영 등 취약점 관리 체계 구축 전반에서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두 기관은 국가 취약점을 관리하는 대표기관으로서 국제적 위상을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최신 악성코드 및 주요 해킹조직의 활동 추적 등 위협정보를 상시 공유하고, 가상자산 등 금융 분야 해킹사고 발생 시에는 양 기관의 전문성을 결합한 합동조사를 통해 신속하고 정확한 원인 분석 대응 등 국민 피해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KISA 이상중 원장은 “최근 금융 산업의 발전과 함께 진화하는 다양한 사이버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산업 간의 협력이 중요하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금융 분야 사이버 위협 대응 공조 등 국민의 안전한 금융서비스 이용을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금융보안원 김철웅 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경을 초월하는 사이버 침해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공조 체계가 확립됨에 따라 국가 사이버 안보를 한층 더 강화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애 기자(boan3@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헤드라인 뉴스

TOP 뉴스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 지인테크

    • 인콘

    • 엔텍디바이스코리아

    • 지오멕스소프트

    • 다봄씨엔에스

    • 아이디스

    • 씨프로

    • 웹게이트

    • 엔토스정보통신

    • 하이크비전

    • 한화비전

    • ZKTeco

    • 비엔에스테크

    • 비엔비상사

    • 원우이엔지
      줌카메라

    • 비전정보통신

    • 트루엔

    • 이화트론

    • 다누시스

    • 테크스피어

    • 렉스젠

    • 슈프리마

    • 혜성테크윈

    • 시큐인포

    • 미래정보기술(주)

    •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 투윈스컴

    • 경인씨엔에스

    • (주)우경정보기술

    • 성현시스템

    • 디비시스

    • 다후아테크놀로지코리아

    • 유니뷰

    • 이오씨

    • 한국씨텍

    • 세연테크

    • 위트콘

    • 구네보코리아주식회사

    • 주식회사 에스카

    • 유에치디프로

    • 포엠아이텍

    • 넥스트림

    • 트렐릭스

    • 엔피코어

    • 투씨에스지

    • 블루문소프트

    • 엑소스피어랩스

    • 시엔스

    • 워터월시스템즈

    • 신우테크
      팬틸드 / 하우징

    • 에프에스네트워크

    • 네이즈

    • 케이제이테크

    • 셀링스시스템

    • 사라다

    • 아이엔아이

    • (주)일산정밀

    • 새눈

    • 앤디코

    • 유투에스알

    • 태정이엔지

    • 네티마시스템

    • 에이치지에스코리아

    • 에이앤티코리아

    • 미래시그널

    • 엘림광통신

    • 모스타

    • 주식회사 알씨

    • 에스에스티랩

    • 에이앤티글로벌

    • 지와이네트웍스

    • 현대틸스
      팬틸트 / 카메라

    • 지에스티엔지니어링
      게이트 / 스피드게이트

    • 티에스아이솔루션

    • 두레옵트로닉스

    • 엔에스티정보통신

    • 보문테크닉스

    • 포커스에이치앤에스

    • 엔시드

    • 동양유니텍

    • 메트로게이트
      시큐리티 게이트

    • 엠스톤

    • 글로넥스

    • 유진시스템코리아

    • 카티스

    • 세환엠에스(주)

Copyright thebn Co., Ltd. All Rights Reserved.

MENU

회원가입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