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방위산업기술 유출·침해사고 신고센터 개통

2020-03-21 21:54
  • 카카오톡
  • url
신고 시 방위사업청 담당자에게 문자메시지로 즉시 통보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방위사업청은 지난 20일 방위사업청 홈페이지에 ‘방위산업기술 유출·침해사고 신고센터’(이하 신고센터)를 설치해 서비스를 시작한다. ‘방위산업기술’은 방위사업과 관련한 국방과학기술 중 국가안보 등을 위해 보호돼야 하는 기술로, 방위사업청장이 지정하고 고시한다.


[이미지=iclickart]

방위산업기술을 보유한 기관(업체)은 방위산업기술보호법 제10조에 따라 방위산업기술 유출 및 침해 우려가 있거나 발생한 때는 즉시 방위사업청장 또는 정보수사기관의 장에게 그 사실을 신고해야 한다.

지금까지 방위산업기술이 유출되거나 유출 우려가 있는 경우 정보수사기관의 신고센터(국정원 111, 군사안보지원사령부 1337)를 이용하거나 담당자에게 직접 전화를 해야 했다. 이번 신고센터 설치를 통해 피해 대상 기관(업체)이 방위사업청에도 간편하게 기술 유출·침해 우려 및 사고 발생 사실을 신고할 수 있게 됐다. 신고 시 방위사업청 담당자에게 문자메시지로 즉시 통보돼 신속한 사고 대응이 가능하다.

신고센터는 방위사업청 홈페이지 상단의 ‘민원·참여’ 메뉴에 있는 ‘신고센터’를 선택하면 된다. 한편, 신고센터에는 방위산업기술 유출·침해사고 발생 시 피해대상기관과 방위사업청의 체계적인 대응을 위해 제정한 ‘방위산업기술 유출·침해사고 대응 매뉴얼’을 전 국민이 열람할 수 있도록 게시한다.

방위사업청 김상모 국방기술보호국장은 “방위산업기술은 국가안보 및 경제를 위해 반드시 보호가 필요한 기술로, 이번 방위산업기술 유출·침해사고 신고센터 개통을 통해 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해 피해 확산을 방지하고 국가안보 및 경제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Copyright Mediadot Corp.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