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 전문가 심포지엄 개최

2019-12-03 09:32
  • 카카오톡
  • url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서울시는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를 주제로 지진안전 심포지엄을 3일 오후 4시 서울시청 바스락홀(지하2층)에서 개최한다.


[사진=서울시]

경주·포항 지진 등 한반도에 비교적 큰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우리나라가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조금씩 생기고 있으나, 여전히 서울시 건축물 내진성능 확보 비율은 16% 정도로 일반 시민들에게 지진과 내진 보강은 접근하기 어려운 분야다.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 9월 추진한 지진안전 대시민 심포지엄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우리 집’에 이어서 개최되는 전문가 심포지엄으로, 건축구조기술사·건축공학과 교수 등 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필로티 구조물·비구조재 등 건축물 내진성능 개선과 관련된 주제를 가지고 현실적인 대책 방안을 안내하고 질의응답을 통해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은 서울시에서 ‘지역건축안전센터 소개 및 민간 건축물 내진 성능 개선 지원 사업 추진 경과’를 설명하고, 이어서 전문가 발제는 △필로티 구조물의 내진성능 보강(이호찬 건축구조기술사회 부회장) △지진 발생 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 방지(단국대 이상현 교수) △긴급 피난시설 소개(단국대 엄태성 교수) 순으로 진행된다.

류훈 주택건축본부장은 “이번 전문가 심포지엄을 통해 지진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민간 건축물 내진 보강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이러한 자리가 지속적으로 이뤄져 지진에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에 서울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Copyright Mediadot Corp.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