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세계은행그룹 개도국 디지털·그린뉴딜사업 집중 지원한다

2020-08-01 16:37
  • 카카오톡
  • url
한국의 우수한 ICT, 친환경 기술 공유 통한 위상 제고 기대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기획재정부는 세계은행그룹에 출연 중인 한국 신탁기금[한-WB 협력기금(KWPF), IFC기술협력기금(KIPP)]을 통해, 신남방·신북방 국가를 포함한 6개 개도국의 디지털·그린사업 및 코로나19 대응에 총 515만불(약 6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WB 협력기금(KWPF)으로는 △혁신 농업기술 자문을 통한 우간다 농업 생산성 제고 △키르기스스탄 디지털역량 교육 인프라 구축 등 디지털 분야 사업을 지원하고, IFC기술협력기금(KIPP)을 통해서는 △재생에너지 등 친환경 기술 자문을 통한 베트남·캄보디아 제조업 및 농업 분야 자원효율성 제고 △방역 관련 디지털 솔루션 적용을 통한 콜롬비아 코로나19 대응역량 강화 △아이티 섬유기업의 첨단 개인보호장비(PPE) 생산전환을 지원할 계획이다.

금번 사업 승인은 친환경, 스마트 시티, ICT 등과 관련된 ODA 분야에서 국제 협력을 강화하고 한국이 선도자적 역할을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소훈섭 세계은행(World Bank) 한국사무소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한국정부의 신속한 사업승인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며 “최근 개도국들은 전통적인 ODA 사업보다는 ICT를 활용한 디지털·녹색기술 공유와 이전에 큰 관심을 갖고 있으며, 한국의 혁신 기술 활용 사례는 개도국 역량 강화와 지속 가능 발전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기획재정부는 앞으로도 ICT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 뉴딜과 친환경 그린뉴딜 ODA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써, 포스트-코로나 시대에서 한국형 경제성장전략이 국제사회에 공유되는데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Copyright thebn Co., Ltd.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