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2019 안전문화대상 최우수 기관 선정

2019-11-08 15:22
  • 카카오톡
  • url
안전문화 우수 사례 공모에서 안전도시 구축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 영예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천안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19 안전문화대상 안전문화 우수 사례 공모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 사회 각 분야의 안전문화 활동을 장려하고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우수 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마련된 안전문화대상은 전국 자치단체와 공공기관, 민간기업 등을 대상으로 열리는 안전 우수 사례 경진대회다.

천안시는 안전에 최우선적으로 관심을 두고 시민안전과 생명을 책임지는 안심도시 구축을 민선7기 역점 전략으로 삼았으며, 이를 위해 조직 개편 및 천안·아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을 구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시민을 대상으로 안전체험훈련 실시하고 있으며 어린이 안전체험 페스티벌 개최, 단국대 산학협력단과 업무협약(MOU)을 체결로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 천안시민안전보험 가입,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등을 펼쳐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안전문화 활동에 힘쓰고 있다. 특히 충청남도 안전체험관에 이어 해양경찰청과 협업으로 해양재난체험관을 유치하게 돼 안전문화 허브도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본영 시장은 “안심도시 구축을 위해 쉼 없이 달려온 결과 좋은 성과를 거둔 것 같다”며, “내년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안전문화 활동을 추진해 시민이 걱정 없이 살 수 있는 안전한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27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과월호 eBook List 정기구독 신청하기

Copyright Mediadot Corp.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