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MDS, ‘딥러닝 데이 2018’ 성황리 개최

2018-12-07 18:47
  • 카카오톡
  • url

로봇, 자율주행 분야에서 엔비디아 젯슨 및 드라이브 PX2 기반의 AI 기술 트렌드, 적용사례 소개
맞춤 컨설팅, AI 플랫폼 구축, 딥러닝 교육 과정(DLI)까지 원스톱 제공해 AI 혁신 시스템 구축 기여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인텔리전트 융합 솔루션 전문기업 한컴MDS(구 MDS테크놀로지, 대표 장명섭)는 인공지능 분야 종사자 및 전문가 300여 명을 초청하여 ‘딥러닝 데이(Deep Learning Day) 2018’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한컴MDS]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본격적으로 들어서면서 모든 산업 분야에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되고 있다. 최근 인공지능 컴퓨팅 분야를 선도해 가고 있는 엔비디아(NVIDIA)를 중심으로 특히 로봇 산업과 자율주행 분야의 기술개발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인공지능 기술 발전에 발맞춰 엔비디아(NVIDIA)의 공식 파트너인 한컴MDS는 ‘딥러닝 데이(Deep Learning Day) 2018’을 개최하고, 로봇과 자율주행 분야에서 엔비디아 젯슨 및 드라이브 PX2를 기반으로 한 AI 기술 트렌드와 다양한 적용사례를 소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KISP)에서는 실차에 적용된 GPU 기반의 딥러닝 적용사례를 소개하였고, LIG넥스원에서는 엔비디아 젯슨 기반의 군용 무인수상정의 활용방안에 대해 발표하여 큰 호응을 받았다.

또한 차세대 자율주행 자동차 컴퓨팅 플랫폼인 ‘엔비디아 드라이브 AGX’와 AI 컴퓨팅 플랫폼 ‘엔비디아 젯슨’, AI 연구에 활용 가능한 ‘엔비디아 DGX 시리즈’ 제품군을 현장에서 시연했다. 한컴MDS의 파트너사인 유니와이드테크놀로지와 SWM.AI 또한 ‘엔비디아 GPU 기반의 ODM Server’와 ‘자율주행 개발용 장비 등을 시연하여 참석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한컴MDS에서 AI와 IoT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현재영 전무는 환영사를 통해 “이제는 모든 산업군에 인공 지능이 필요한 시대”라고 강조하며, “당사는 고객사 개발 환경에 적합한 AI 플랫폼 구축에 대한 맞춤 컨설팅뿐만 아니라, 엔비디아에서 공인받은 딥러닝 교육 과정(DLI)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함으로써 혁신 시스템 구축을 위한 최상의 파트너가 되겠다”고 밝혔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전 스크랩하기

Copyright Mediadot Corp. All Rights Reserved.

MENU

PC버전

닫기